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위기의 대한민국, 해방과 자유 누리는 역사 일어나길 소망

기사승인 2019.08.13  13:33:30

공유
default_news_ad1

- 광복 74주년 맞아 세기총 메시지

광복 74주년을 맞아 사단법인 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대표회장 최낙신 목사)가 “위기에 처한 대한민국에 죄와 사망의 권세로부터 해방과 자유를 누리는 역사가 일어나길 간절히 소망한다”고 밝혔다.

세기총은 “하나님은 민족의 해방과 자주 독립을 열망하는 우리의 소원과 기도를 외면치 않으시고, 일본의 압제 하에 신음하며 종의 멍에를 메고 사는 우리에게 해방의 은혜를 베푸심으로 자유가 얼마나 귀한 것인가를 알게 하신 것”이라며, “그렇지만 그 은혜를 잊어버리고 다시 물질을 의지하고 세상 문화 풍조의 종으로 살아가는 현실적인 우리들의 모습을 바라보고 있다”고 토로했다.

또한 세기총은 “일본 총리가 ‘국가안보에 대한 위협’이라는 모호하고 구체성 없는 이유를 들어 한국 반도체 산업에 핵심적인 부품 등에 대한 수출 규제 조치를 발표하고, 각료회의를 열어 한국을 화이트리스트 제외 국가로 결정했다”며 “국민들은 안보적, 정치적, 경제적으로 그 어느 때보다 긴장하고 있음을 대한민국 정부는 잘 인식하고 ‘정책의 부재’라는 말이 나오지 않도록 해야 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세기총은 또 “작금의 한일관계를 마주 달리는 열차에 빗대고, 일본의 수출통제가 즉각 철회되야 한다. 일본 상품 불매운동을 주장하는 목소리가 작지 않지만, 한일 두 나라 국민의 갈등으로 증폭되는 것은 경계해야 한다”며 “물질과 권력과 기울어진 인간 철학이나 사상의 종의 멍에를 메지 않는 우리 민족, 특히 우리 그리스도인들이 되기를 소망하고, 행복과 평안이 각 가정과 교회, 그리고 8,000만 모든 민족 위에 충만하기를 기도한다”고 밝혔다.  

유환의 기자 kidokline@daum.net

<저작권자 © 기독라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