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교총, 우한 입국한 국민 맞아준 아산시민에게 감사

기사승인 2020.02.18  10:15:26

공유
default_news_ad1

- 방역용품비 500만 원 지원

   

한국교회총연합(공동대표회장 김태영, 류정호, 문수석 목사)은 우한에서 입국한 국민들을 따뜻하게 맞아준 아산 지역민들을 위해 대표회장회의에서 마련했고,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마련된 방역용품비 500만 원을 지난 7일 아산 경찰인재개발원에서 지원했다.

한교총 대표회장 류정호 목사(기성 총회장)와 총무 이영한 목사(예장고신 사무총장), 신평식 사무총장은 기금을 전과 함께 아산시와 시민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와 함께 예장통합총회 사회부와 영락교회에서도 방역물품을 전달하였으며, 아산 기독교연합회 임원들도 함께 참석해 이번 사태를 속히 극복할 수 있도록 간절히 기도했다.

이에 오세현 아산시장은 “기독교 단체에서 지역에 관심을 가지고 격려해 주심에 감사하다”며, “지역 시설에 격리되어 머무르고 있는 국민들이 모두 건강을 회복하고 돌아가시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류정호 목사는 “어려운 상황에서 우리 국민을 품어주신 아산과 진천 지역민들에게 감사하다”며, “지역민들의 따뜻한 마음으로 격리된 국민들의 마음까지 치유되고, 회복되기를 바란다”고 답했다.

기독교라인 webmaster@kidokline.com

<저작권자 © 기독라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