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여의도순복음교회, 어려운 성도들에게 희망박스 5,000개 전달키로

기사승인 2020.05.07  11:20:43

공유
default_news_ad1

여의도순복음교회(담임 이영훈 목사)가 오는 8일 오전 11시 교회 앞 광장에서 목회자들과 장로들이 자원봉사자로 참여해 박스를 포장는 등 생활 형편이 어려운 성도들의 가정에 10만 원 상당의 생필품을 담은 ‘희망박스’ 5000개를 전달하기로 했다.

이에 앞서 지난 6일에는 이영훈 목사와 박경표 장로회장을 비롯 여의도순복음교회 성도들이 함께한 가운데, 안산 보성재래시장에서 ‘사랑의 장보기’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여의도순복음교회의 장로회, 안수집사회, 권사회, 남녀선교회 임원들이 참석하며, 안산 지역의 일부 교회들이 참석했다.

이영훈 목사는 “우리 교회는 국가적 재난이 닥쳤을 때마다 교회가 도울 수 있는 일이 무엇인가를 먼저 생각하는 전통을 세워 왔다. 여러 교회들과 뜻을 모아 지역 경제를 살리기 위한 노력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며, “또한 교회는 개인 구원의 기능을 사회 구원의 역할로 확대함으로써 예수님의 사랑을 실천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유환의 기자 kidokline@daum.net

<저작권자 © 기독라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