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오는 8월 21일과 22일, 제3회 기독청년평화캠프 열린다

기사승인 2020.05.14  11:04:57

공유
default_news_ad1

- ‘일상과 평화 그리고 그 사이’를 주제로

   

제3회 기독청년평화캠프가 오는 8월 21일과 22일 양일간 합정 마리스타교육관에서 개최된다.

‘일상과 평화 그리고 그 사이’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캠프에서는 △청년들의 심리를 비롯해 △한국사회의 차별과 혐오, △기독청년과 평화, △한국사회의 성폭력 등 4가지 주제로 진행된다.

이 자리에서 오늘날 한국사회를 살아가는 청년들의 심리와 그 심리에 영향을 미친 한국사회의 모습을 살펴보며, 일상 속 평화를 향한 청년들의 길을 모색하고, 한국사회 일상 속 차별과 혐오 현상을 살펴보며, 그것을 극복하기 위한 실천적 과제를 고민한다.

이와 함께 기독청년으로서 왜 평화를 추구해야하는지, 기독청년으로서 가져야할 평화감수성이 무엇인지 알아보고, N번방 사건으로 드러난 한국사회의 성폭력 문제에 주목해 그 실상을 살펴보는 동시에 기독청년으로서 어떤 문제의식을 가져야하는지 함께한다.

이날 심리학자 김태형와 김지혜 교수, 김민영 소장 등이 ‘한국사회와 청춘심리’, ‘혐오와 차별을 넘어, 일상의 평화로’, ‘N번방과 한국사회’, ‘기독청년과 평화감수성’(섭외 중) 등이 주제로 강사로 참여하며, 기독청년으로서 걸어가야 할 평화의 길을 모색하는 ‘워크숍’(한세리 선생)도 진행된다.

캠프 모집은 이달부터 7월 말까지로 참가인원은 50명(교회 및 개인 참가)으로, 참가비는 강좌 당 1만원으로 총 4만원이다.

 

유환의 기자 kidokline@daum.net

<저작권자 © 기독라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