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하나님의 지혜와 지식으로 기도하는 총회 만들 것”

기사승인 2020.09.23  18:59:14

공유
default_news_ad1

- 예장 개혁총연, 김정임 총회장 선출

   
 

대한예수교장로회 개혁총연 105회 정기총회가 지난 21일 새중랑교회(담임 최원석 목사)에서 개회되어 신임총회장에 김정임 목사를 선출했다.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 온라인(유투브 실시간 생방송)으로 가진 이날 총회에서는 △총회장 김정임 목사 △부총회장 소에스더 이승우 고현석 조완형 목사 △서기 백중근 목사 △부서기 복만규 목사 △회의록서기 최시영 목사 △부회의록서기 송구섭 목사 △회계 이창길 목사 △부회계 박재란 목사 △감사 강이전 송영남 최원걸 김영기 목사 △총무 최정봉 목사 등의 임원을 선출했다.

또한 현장에서는 특별위원회 위원장을 비롯한 소위원회 위원장은 유임하고 안건 및 기타 토의나 회의록 채택은 특별위원회 또는 임원회에 위임하는 것으로 정리했다.

김정임 총회장

이 자리에서 신임 총회장 김정임 목사는 “하나님이 함께하는 기도를 하자”면서, “단순히 기도 자체를 의미하기보다 예수의 피, 예수의 권세, 예수의 역사가 살아있고 나타나는 기도를 하자”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김 총회장은 “개혁총연은 한 사람 한 사람을 하나님께서 직접 불러주시고 하나님께서 인도하는 총회”라며, “어떠한 일도 하나님께 의뢰하고, 마칠 때도 하나님의 역사에 감사의 기도를 올릴 것이다. 인간의 생각이 아닌 하나님의 지혜와 지식으로 기도하는 총회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총회에 앞서드린 예배는 부총회장 고현석 목사의 인도로 직전총회장 김태경 목사가 설교를 전했다.

김태경 목사는 “어느 때 보다 코로나 팬데믹으로 세계 모두가 큰 어려움에 처해 서로 얼굴을 가까이 하지 못한 것이 가장 안타까웠다”며 “신임 총회장을 김정임 목사를 중심으로 다음회기에 위대한 일을 이루는 총회가 되길 바란다. 그동안 지도해주신 증경총회장님과 임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밝혔다.

이어 직전 부총회장 이승우 목사와 정미화 목사, 하남대회장 김상빈 목사가 ∆코로나19 종식 ∆총회 대회 노회 발전 및 동성애 반대 ∆포괄적차별금지법 저지와 이슬람 퇴치 등을 각각 기도하고, 증경총회장 엄신형 목사와 배동률 목사, 진상철 목사, 최원석 목사, 유동근 목사, 최원남 목사, 증경총회장 이은재 목사가 축사와 격려사를 전했다.

 

유환의 기자 kidokline@daum.net

<저작권자 © 기독라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